SBS 8시 뉴스 집중취재에서 개발자의 현실에 대한 내용을 방송했습니다.

실제 방송내용은 하단에 링크 했습니다.

단발성인지 계속되는 기획 기사인지는 모르겠지만 이바닥의 현실의 일부분을

보여주는 내용이라 할 수 있겠습니다.

이런 뉴스 방송 하나로 우리들의 생활이 바뀔것 같지 않지만

개발자를 꿈꾸는 많은 학생들에게 다른길로 가도록 권장하는 내용은 될 수 있겠군요.

많은 회사들이 "개발자가 부족하다", "개발자 구하기가 힘들다" 라고 울부짖는데

앞으로는 더 심해 질거라 생각합니다.

일반적인 개발자의 대우가 저러한데 방위산업체 인력으로 일하고있는 젊은이들의 현실은

더 참담 하다는것도 말하고 싶군요(저는 현역으로 군대를 다녀왔습니다)

"일하기 싫으면 다시 군대가지?" <-- 이 한마디에 많은 젊은이들이 쌍코피 쏟으면서

일하고 있는 현실이 있다는걸 사람들은 얼마나 알고 있는지 궁금하군요

IT 바닥에서 밥벌어 먹는 저로서 추가할수 있는 얘기는 뉴스에서 나온 사항들이

이 업계의 일부분의 모습이 아니라는겁니다.

거의 대부분의 경우가 저렇습니다.

"야근 수당" 이라는걸 받아본적이 없습니다 (저녁 밥값은 줍니다 - 단지 그뿐 입니다)

오죽하면 어제밤 꿈에 공무원시험에 합격하는 제모습이 있었습니다.

"합리적" 이라는 단어는 어디에서도 찾을 수 없는 이 현실이 싫어도 먹고 살아야 하니까

어쩔수 없이 하던대로 하고 살게 되는겁니다.

월급쟁이가 월급을 주는자의 배를 불리기위한 도구가 아닌,

위정자들이 세금을 걷기 편한 유리지갑이 아닌,

언제라도 쓰고 버릴 수 있는 소모품이 아닌 그런세상을 그려봅니다.

7월 9일 SBS 8시 뉴스의 내용 링크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나의 참함도로 벨수 없는것은 없다~!!

누구도 따라올수 없는 간지맨

젠가 형님의 모습입니다.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http://www.beastlair.net 의 결과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http://beastlair.tistory.com 의 결과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지른지는 좀 됐지만 게으름으로 인해 업뎃이 늦었습니다.

코토부키야에서 나온 프라모델중 최근에 가장 평판이 좋은 다이젠가 입니다.

조립해본 소감으로는 "잘나왔구나" 라는 생각이 들긴 합니다만,

역시 최근에 나오는 반다이 제품에 비하면 조금 모자라는 느낌인것도 사실입니다.

(사실 반다이 제품이 너무 잘 나온다고도 할수있지요)


대략적인 리뷰 하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단은 박스샷!

그리 세련된 느낌은 아니지만 알맹이의 느낌은 확실히 전해 줍니다.

저 뾰족뽀족한 모습만 봐도 손가락이 아파 오는군요....

'다이나믹 제네럴 가디언' 이라는 본래의 이름이 있습니다만

젠가선생의 횡포에 의해 '다이젠가' 라는 이름으로 바뀐것인데....

박스의 어디를 보아도 그 이름은 보이지를 않더군요 (제가 못찾은걸지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런너 샷입니다. (대충 거실 바닥에 늘어놓고 찍었습니다...)

적절한 색분할이 눈에 들어옵니다..

반다이의 다중 사출에 비하면 초라해 보이지만 실제 만들어보면 거의 완벽한 색분할입니다.

사출색도 마음에 드는군요 (금색 부품이 살짜쿵 똥색으로 보이는건 약간 불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조립 샷입니다. 먹선 넣기 전에 찍었습니다.

저 거대한 참함도를 들고 포즈를 취해도 자세가 무너지지 않습니다!

이것이 이 킷의 가장큰 장점이 아닐까 합니다.

조금 미흡한 부분이라면 발바닥쪽이 약간 부실해 보이기는 합니다만 자세는 충분히 지지 해주고

그리 눈에 띄지 않기 떄문에 오케이 입니다.

그리고 그 흔한 데칼 한장 없다는것도 가슴아픈 부분입니다.

그정도 옵션은 넣어 줄만 한데 말이지요 ㅠ_ㅠ..

오래간만에 만들어본 프라모델의 리뷰였습니다.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각각 누구를 코스프레 했는지를 맞춰보는 재미가 있군요...
(그런데 코나타는 마리미떼의 누구인지 당최 모르겠군요)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만화를 보다보면 "참 멋지다" 라고 생각할만한 대사들이 많다.

그도 그럴것이 만화가들이 중요한 장면을 멋지게 보이게 하기위해

대사를 정할때 얼마나 많은 고민을 하겠는가.

요즘 참 세상 살기 힘들다.

많고 많은 사람들이 많고 많은 불만을 가지고 살아가고 있을것이다.

이렇게 힘이들고 짜증날때마다 생각나는 만화의 대가사 있다

"시작의 일보"(국내 출판명: The fighting) 에서의 압천 체육관 관장님의 한마디 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노력한 사람이 반드시 성공한다고는 볼수없다.
그러나, 성공한 사람은 모두 예외없이 노력했다는걸 명심해!"

"시작의 일보"는 권투 만화다 만화이다보니 케릭터 별로 별의별 필살기도 나온다.

만화적인 과장은 기본적으로 깔려있다는 말이다.

하지만 여타 다른 권투만화(또는 애니)와는 전혀 다른 노선을 가고있다.

주인공은 친구들에게 왕따를 당하던 어리버리한 소년이였다.

단지 가진것이라고는 어머니가 운영하시는 낚시배의 조수를 하며 배위에서 길러진 균형감각과

짐을 나르며 생긴 근력뿐이다.

다른 만화(또는 애니)에서 자주 등장하는 "혈통" 또는 "타고난 천재성"따위는 없다

주인공이 타고났다고 할수있는 부분은 순진함, 그리고 근면함 이 두가지 뿐이다.

(뭐 중반을 넘어서면서는 약간의 천재성 비슷한게 나오기도 하지만 이것도 다 근면함에서
우러나온것이다. - 마모루는 예외로 치자 이놈은 먼치킨이다)

이 만화(애니)에서는 두개의 메인코드 밖에는 없다. 오로지 "노력 과 근성" 이다.

위에서 관장 영감님이 얘기 하듯이 "노력"은 필요조건이다. 충분조건이 아니란 말이다.

오랜만에 다시 이 만화를 재탕하면서 느낀 느낌은

"내가 불만을 가진 부분에 대해서 필요조건인 '노력'을 다하고 불만을 가지고 있는것인가"

라는 반성을 하게된다.

업무도 노력이요, 인간관계도 노력이다. 이세상이 나를위해서 세상이 움직여주지 않는다는 말이다.

세상을 움직이는 힘을 가지려면 오로지 노력뿐이다.

조또 입에서 단내 풀풀 날때 까지 노력해본다음에 불만을 토하는 독한 인간이 되자

마지막으로 땀냄새 풀풀나는 오프닝으로 마무리 하겠다.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정말 오랜만에 볼만한 애니가 나왔습니다.

뭐... 오덕후 전용인듯 하지만...

신나는 오프닝 감상~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제가 가장 즐겁게 플레이했던 온라인 게임이라 하면
단연코 Ultima Online 입니다.

높은 자유도와 치밀한 구성만큼
사용자들에의해 발생되는 에피소드 또한 무궁무진 한데요.

아래 소개하는 노래는
외국의(어느나라인지는 모릅니다 아마도 미국)midas 라는 분이
직접 만들고 녹음한 패러디 노래입니다.

온라인 게임하다보면 가장 무서운 적이 바로 렉 인데요.
렉 걸릴때의 마음 가짐을 멋지게 노래 하는군요

몇몇 단어들만 빼면 요즘 온라인 게임에도 통용되는 가사인듯 합니다.

즐겁게 감상해보세요

< 출처 : midas 님의 홈페이지 >


사용자 삽입 이미지

Don't Hurry Be Laggy


here's a little song I wrote

여기 내가쓴 짧은노래가 있어
when lagged, you can sing it note for note
렉에 걸렸을때 당신은 노래가락 하나하나 부를수 있어
don't hurry - be laggy
서둘지마, 랙걸린채로 지내

on every shard the lag is trouble
모든 서버에서 렉은 문제야
when we hurry we make it double
우리가 서둘면 렉은 두배가 되지
don't hurry - be laggy
서둘지마, 랙걸린채로 지내
don't hurry, be laggy now
서둘지마, 랙걸린채로 지내자구

incoming names showed a bunch of red
붉은 이름 한떼가 다가오는것이 보이며
lost connect, and now you're dead
접속은 끊어지고 당신은 죽었어
don't hurry - be laggy
서둘지마, 랙걸린채로 지내

death by lag - it is your fate
렉때문에 죽는건 당신의 운명
just relax, and meditate
진정하고 명상을해
don't hurry - be laggy
서둘지마, 랙걸린채로 지내
look at me; I'm laggy
나를봐, 나도 렉이야

i give you my icq# - you hurry, call me, we both be laggy
당신이 바쁘다면 내 ICQ 번호를 줄테니 나에게 연락해
같이 렉걸려 보자구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실제로는 이렇지 않더라도 때때로 이게 현실인 것처럼 느껴질때가 많습니다.
그리고 실제 이런경우도 종종 있죠

이게 망해가는 회사의 전형이겠죠...
월급도둑인 관리자만 잔뜩있고 실무자가 없는경우는
망할수 밖에 없는겁니다.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여기저기 블로그를 전전 하다가 여기로 왔습니다.

새로운 마음으로 다시 시작해 보렵니다.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BLOG main image
인간인지 곰인지 구분이 힘든 자의 잡소리 공간 by 딩굴딩굴 곰탱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90)
내맘대로 애니메이션 이야기 (7)
내맘대로 게임 이야기 (6)
내맘대로 일기장 (43)
내맘대로 낙서장 (28)
개발하다 똥싼 이야기 (1)
Total : 68,723
Today : 1 Yesterday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