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란드에 관해서 아무것도 모르는지라

여러 애로 사항을 겪으면서 살고 있습니다.

그래도 짧은 영어 실력이나마 어찌어찌 쓰면서(사실은 대부분이 바디랭귀지)

그럭저럭 지내고 있습니다.

그 와중에 같이 일하는 협력사 직원들의 안내로 폴란드 전통식을 파는 가게로 가게 됐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단 메뉴가 나오기전에 빵을 주는군요.

첫느낌은 딱딱 했지만 그래도 맛있더군요

폴란드 사람들이 빵을 좋아 한다고 들었는데 그럴만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것이 메인 메뉴인데

메뉴판에 그림도 없고.... 돼지 고기인줄만 알고 시켰더랬습니다.

마치 참치캔의 돼지고기 버전 같다로 할까요

겹겹이 말아놓은 돼지고기 덩어리 사이사이에 말린 과일

(자두 비슷해 보였느데 뭔지는 모르겠습니다)

그리고 소스가 들있습니다

가격은 좀 비쌌지만 (1만 6천 정도) 맛있으니 오케이 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동네에는 뭐가 다른게 있나 구경도 할겸 쇼핑몰에 갔습니다.

건물 구조가 특이한것 말고는 똑같더군요

사람 사는데는 다 그게 그거인가 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쇼핑몰 에서 저녁을 먹었는 데..

메뉴에 영어가 안써져 있어서 그림만 보고 시켰습니다..

보기에는 고기로 보이길래 시켰는데......

아뿔싸..............

감자떡입니다...

OTL.....

뭐 그래도 좀 짠것 말고는 맛있더군요.,..

앞자리에 사람이 시킨 고기가 더 맛있어 보이긴 했지만요 ㅠ_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동네에 와서 맨처음 적응을 못했던게

건물 1층을 0층이라 표시 합니다.

즉 건물이 0층 부터 시작합니다. (지하는 마찬가지겠지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재료도 없고 (사실은 어디서 어떻게 사야하는지을 모르겠고)

대충 식빵 + 햄덩어리 + 치즈 + 계란 포개서 밥을 해먹었습니다.

탄산수에 당했던 기억을 더듬으며

두려움을 안고 우유를 마셔봤는데...................

우유는 똑같더군요 >_< 아싸 다행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추운 밤바람을 뚫고 동네 구경 하러 나선김에 한장.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디를 가나 눈 투성이 입니다.

인도가 절반으로 좁아 져서 길가다가 사람이랑 종종 부딛힙니다.

이때 발휘되는 짧은 영어 한마디 (Sorry)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무위에 까마귀인지 뭔지 새떼가 가득 앉아 있습니다.

처음에는 그냥 나뭇잎인줄 알았어요

우루루 날라 가기 전까지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쪽이 구 시가지로 들어가는 도로입니다.

이국적인 풍경에 눈이 이끌려 사진 한장 찍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것이 구 시가지와 왕궁을 둘러싸는 성벽입니다

영화에서 많이 보던 모양이 눈앞에 보이니

감회가 새롭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돌아 오는길에 뭔지 알수없는 기념비 비슷한게 있더군요

새겨져있는 년도를 보자니 2차대전 전몰자 추모비가 아닌가 예상 됩니다.

(뭐 아니어도 할 수 없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SUB WAY 가게가 보이길래

마나님 생각이 나서 한장...

사들고 귀국 할 수 있으면 그러고 싶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작년에 고생해서 만들었던 휴대폰 광고가 벽에 걸려 있습니다.

감회가 새로와서 또 한장.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실 밤에 너무 추워서 (영하 10 도 가까운데 강풍까지...)

모자를 샀습니다 (8천원) 따뜻하니 너무 좋네요.

사이즈가 작은것만 빼면...... ㅠ_ㅠ

이동네 인간들은 머리 사이즈가 훨씬 작은 모양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지막으로 무슨 박물관 이라는데

특이해서 돌아오는길에  한장더 찍었습니다

(저 윗쪽에 제 사진에 나와있는 그 건물입니다)

춥지만 않으면 좋았겠는데....

따뜻한날 다시 다녀 보리라 마음먹고 귀가 했습니다.

어 춥다 제길........


신고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BLOG main image
인간인지 곰인지 구분이 힘든 자의 잡소리 공간 by 딩굴딩굴 곰탱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90)
내맘대로 애니메이션 이야기 (7)
내맘대로 게임 이야기 (6)
내맘대로 일기장 (43)
내맘대로 낙서장 (28)
개발하다 똥싼 이야기 (1)
Total : 63,573
Today : 4 Yesterday :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