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은 빡세고

영어는 안되고 ...

놀거리는 없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금은 많이 녹아 없어졌지만

몇일전까지는 이상태 였습니다.

차라리 녹기 전이 좋았지....

녹고 나니 사방이 개똥밭.... 아흑

이양반들이 개를 데리고 다니면서 눈바닥에 똥을 싸면

전혀 안치웁니다..

눈이 싹 녹고 나니 사방이 지뢰밭....

몇일은 이상태가 계속 될듯 합니다 (아놔 제기랄)

어차피 할짓이라고는 먹는것 뿐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놈이 폴란드식 만두인 삐에르기

삶아서 나오는놈이랑

오븐에 구워서 나오는놈이랑

또 뭔가 한가지가 더 있었는데....기억이 안남 (뭐 기껏 해야 튀긴거겠지요)

이놈은 오븐에 구운놈인데

감상이라면 접어서 만든 피자?

뭐 그런느낌이였습니다.

만두맛을 느끼려면 삶은놈을 먹었어야 하는듯..(이번에도 제기랄)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길가다가 케잌 가게가 눈에 띄길래

달달 한거 한번 먹어보자고 케잌을 사러 들어갔습니다.

사온 케잌의 사진은 없지만

너무 달아서 먹다가 손발이 오그라드는줄 알았.......

미리 사놓았던 우유가 저를 살려 주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놈이 슈니첼 이라던가?

독일식 돈가스 라는데..

그냥 분식집 돈가스의 초대형판 정도 되겠습니다.

대신 소스가 없고 레본 쪼가리가 전부임, ㅡ_ㅡ;;

레몬 뿌려서 먹으니 그나마 먹을만 하더군요

대신 사이즈는 사람 머리보다 큽니다 (잇힝)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놈이 내가 좋아하는 습회겠휘

Alleo Olio 입니다 (철자가 틀리더라도 넘어가 주셈)

근데 이동네는 특이하게 칠리 고추가 들어있어서

제가 먹으면서 헐떡거릴만큼 매웠습니다.

이거 원래 이렇게 안매운놈 아닙니까?

아니면 제가 지금까지 잘못먹은 겁니까?

여하튼 이렇게 먹으면서 살고 있습니다.

이번주 말이나 늦어도 다음주 중순이면 돌아 갈 듯 합니다.

귀국하는 그때까지 화이팅 하겠습니다.
신고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BLOG main image
인간인지 곰인지 구분이 힘든 자의 잡소리 공간 by 딩굴딩굴 곰탱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90)
내맘대로 애니메이션 이야기 (7)
내맘대로 게임 이야기 (6)
내맘대로 일기장 (43)
내맘대로 낙서장 (28)
개발하다 똥싼 이야기 (1)
Total : 63,573
Today : 4 Yesterday :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