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단의 자막 버튼을 클릭 하면 한국어 자막으로 보실 수 있습니다.


화면으로 보면 꿈과 같은 기술로 보이지만

실제 제작된 시연 기기를 통한 영상이며

더욱 놀라운것은 이 기기의 단가가 $300 즉 30 ~ 35 만원 정도 라는 것이 놀랍습니다.

그리고 이양반이 다음달 부터 제작 소스를 오픈 소스로 공개 한다 하니

차기 모바일 기기 시장을 선점하려 하는 이들의 주목울 받을 것 같군요.

아직은 상용화 하기에는 걸림돌이 많겠지만

멋진 기기로 발전되어 실생활에서 빨리 볼 수 있었으면 합니다.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크리스마스를 맞이하여....

구미에 출장 가있는다고 마누라 한테 해준것도 없는지라

조촐한 이벤트겸 해서 케이크를 한번 만들어 봤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빵을 굽는데 생각 보다는 잘 나오더군요.

냄새 좋았습니다~~~ 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생각 했던거 보다 빵이 좀 딱딱하게 나온것 같아서 좀 불안해 졌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중간 과정은 싹 생략하고 완성 사진입니다.

생각 보다 잘 나와서 다행 입니다.

집사람과 한동네 친구들과 나눠 먹었는데

생각보다 달지 않고 맛있었습니다.

이것 때문에 무슨 날만 되면 이거 만들어야 되는거 아닌가 모르겠습니다 .ㅠ_ㅠ

그래도 다들 맛있게 먹었으니 다행인거죠 >_<


PS. 참고로 이 싸이트 보고 그대로 따라 했더니 엄청 잘 되더군요
--> http://www.homebakery.pe.kr/index.htm
초보자가 보고 그대로 따라 해도 될 정도로 친절하게 설명 돼있습니다.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호로가 한국에 와서 자식을 낳으면 그녀석 이름은?

--> 호로자식

푸헤헷 ♡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PG 더블오라이저를 지른 충격이 가시기도 전에

집사람과 같이 또다른 지름을 위해서 국제 전자 상가를 배회 하던중

사방에서 품절되어 구할 수 없었던 호이호이씨를 발견 했습니다.

은행 잔고고 뭐고 아무 생각 없이 덥썩 집어서 집으로 납치 해 왔습니다.


색분할로 오히려 사람들을 괴롭히던 고토부키아 답지 않게

무장이 모조리 회색 런너에 우루루 몰려 있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발치에 굴러 다니는 녹색 덩어리는
도색이랍시고 색을 발라놓은 빗자루 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호이호이씨 무장들 도색 하느라 
PG 더블오라이저씨는 외팔이로 다음주까지 기다려야 하는 신세가 되었습니다.



이로써 완전히 거지 확정 입니다.

다음달 까지 어떻게 버틸지 걱정입니다.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오늘도 저지르고 말았습니다.

PG 더블오 라이저 질렀습니다.

마침 용산 건담 베이스에서 가와구치 명인이 와서 행사 중이길래

박스에 사인까지 받아 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박스에 사인 까지 받았더니 뭔가 한정판 같은 느낌이 나는군요
(별로 의미는 없지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박스를 열어 보니 더블오 건담 본체와 오라이저와 태양로가 각각 따로 들어 있습니다.

뭔가 두개를 따로 산것 같은 느낌이 드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박스에서 꺼내서 다시 한장 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수북한 런너들은 PG 만의 특징인거죠...

보기만 해도 배가 불러오는 느낌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것이 더블오 건담의 핵심인 태양로 두짝입니다.

따로 완성품으로 포장이 돼 있군요
 
MG 엑시아 의 태양로 보다 큼직 한것이 아주 보기 좋습니다 흘흘흘...


이번에 지른걸로 올해의 지름은 마감이군요..

다시 카드값과의 싸움이 되겠습니다.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마누라가 했길래 덩달아 해봄

http://byule.com/board/?mid=ego_start  <-- 해볼 사람은 여기


BABAC
명랑+'제멋대로' 삼매경 타입
▷ 성격
인생을 즐겁게 살아간다는 점에서는 손가락 안에 꼽히는 타입입니다. 그런 삶이라면 절대 질리는 일도 없겠죠. 높은 이상이나 책임감을 가졌고 이해타산이 바르지만 합리주의만을 고집하는 것은 아닙니다. 천진난만하고 안하무인이라 분별이 부족하지만 남을 생각하는 배려와 동정심이 많아하고 싶은 일을 하면서도 남에게 미움을 사지 않는다는 것이 타고난 복입니다. 이를테면 너무 계산된 세계는 좋아하지 않는 타입으로 무슨 일이 일어날지 예측할 수 없는 엉뚱함을 보이는 것이 이 타입의 생활방식입니다. 매우 좋은 성격으로 약간의 실수로 낙담하는 일은 결코 없습니다. 속이 깊고 적응력이 빠르기 때문에 다소의 충격은 금세 흡수해 버립니다.
▷ 대인관계 (상대방이 이 타입일 경우 어떻게 하연 좋을까?)

연인, 배우자 - 결혼상대의 성격으로는 80점에서 90점 정도 줄 수 있는 타입입니다. 자상하고 밝은 천성의 좋은 사람입니다.

거래처고객 - 숨김없이 진심으로 이야기를 나누면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특히 장기적인 안목으로 볼 때 더욱 그렇게 대해야하는 상대입니다.

상사 - 이런 상사가하는 말이라면 대부분 진심으로 받아들여도 좋습니다. 절대로 모순은 말하지 않는 성격입니다. 상대방이 팔을 걷어 부치고 나서면 당신도 더욱 열심히 덤벼드십시오. 반드시 그 보람이 있을 것입니다.

동료, 부하직원 - 잘 키우면 상당한 수완가가 될 가능성이 높은 사람입니다. 약간의 실수는 눈감아주고 더욱 일을 맡기도록.
 
 
이라고 합니다.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지지
    2010.01.28 22:08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AAAAC
    강점이 지나치게 많은 타입


    ▷ 성격
    자신만의 강점이 너무 많아 무엇으로 먼저 승부해야 할지 고민에 빠지곤 하는 타입입니다. 정신적 에너지가 강해 세상에 마구 뿜어대는 타입이기 때문에 원하는 무엇이든 해낼 수 있는 사람이라 생각하면 됩니다. 이상, 책임감, 의리, 인정, 이성, 지성, 자유분방한 감정 모두 넘칠 만큼 가지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 타입의 가장 염려되는 점은 쓸데없는 에너지들이 머릿속에 한꺼번에 혼재되어 있어 무엇에 중점을 두고 행동해야 좋을지 알 수 없게 되는 일입니다. 이런 것은 다재다능한 사람들에게 종종 있는 일입니다 그 결과 무엇 하나 제대로 하는 것이 없는 경우가 많습니다.



    ▷ 대인관계 (상대방이 이 타입일 경우 어떻게 하연 좋을까?)

    연인, 배우자-상대가 남자든 여자든 당신이 매우 평범한 타입이라면 스스로 매달리거나 질질 끌려 다니는 관계가 되기 쉽습니다.

    거래처고객-언변이 좋고 수단이 뛰어난 사람입니다. 넋을 놓고 있으면 상대방의 페이스에 휘말려 방향을 잃게 될 것입니다.

    상사-무엇이든 해설을 늘어놓으며 명령하는 타입입니다. 따라가기 벅차겠지만 안 되는 걸 붙들고 시간낭비 하는 일이 없으니 생각에 따라서는 마음이 편할지도 모릅니다. '

    동료, 부하직원-자신만만하고 유망한 기멉전사 후보로 생각해도 좋을 것입니다. 다만 회사의 장래성이 보이지 않으면 '안녕' 을 고하는 일이 있을 수 있습니다.

노래도 그닥 특이 하지 않고
아무리 봐도 그저 그런 대량 생산곡 같은데

은근히 땡기네요....
나이먹으면서 취향이 이상해 지는건가......

것참...

뭐 역대의 vocaloid 의 총출동이라는데 의미는 있는듯 합니다




요것은 보너스

네도롱 풍으로 3D 로 만들었는데 무지 귀엽네요
(역시 넨도롱)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자기 이름을 넣으면 인생 전체의 흐흘을 보여주는 그래프가 나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런식으로 나온다능

인생 곡선 살짝 하향은 있지만 쭈욱 올라 가는군요

재미로 본 녀석이지만 기분은 좋네요

해보고 싶으면 여기로
http://uremon.com/life_graph/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마누라
    2009.10.16 18:04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친하게 지내자..
  2. 지지
    2010.01.28 22:10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혈압그래프 같은데?

극장을 극도로 싫어 하는 마나님을
눈물을 흘리며 뒤로 하고
10층 부부랑 같이 봤습니다.

음... 좀 평이하고 밋밋할 수 도 있는 내용을
맛깔나게 표현 했다 라고 표현 하고 싶네요

후반부에는 너무 오버를 하는바람에 오히려 반감된 느낌도 있지만
그 오버질 마저 입가에 미소를 띄고 볼만 했습니다.

길게 쓰고 싶어도 글재주도 없고 전문 리뷰어도 아닌고로 여기까지.

PS. 역시 화투의 꽃은 오광 !!!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
..........┃▒┃.................................┃▒┃
..........┃▒┃.................................┃▒┃
..........┃▒┃.................................┃▒┃
....┏━┫▒┣━┳━┓.........┏━┳━┫▒┣━┓
....┃▒┃▒┃▒┃▒┃.........┃▒┃▒┃▒┃▒┃
.┏┫▒┃▒┃▒┃▒┃.........┃▒┃▒┃▒┃▒┣┓
.┃┃▒▒▒▒▒▒▒┃.........┃▒▒▒▒▒▒▒┃┃
.┗┓▒▒▒▒▒▒▒┃.........┃▒▒▒▒▒▒▒┃┛
....┗┓▒▒▒▒▒┏.............┓▒▒▒▒▒▒┏

십라

수첩공주나 쥐새끼나 왜나라당이나 그놈이나 그년이나

아 십라....
Posted by 딩굴딩굴 곰탱이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인간인지 곰인지 구분이 힘든 자의 잡소리 공간 by 딩굴딩굴 곰탱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90)
내맘대로 애니메이션 이야기 (7)
내맘대로 게임 이야기 (6)
내맘대로 일기장 (43)
내맘대로 낙서장 (28)
개발하다 똥싼 이야기 (1)
Total : 71,873
Today : 0 Yesterday : 7